14.6 C
Seoul
2022-09-27, 화요일
Tags 인두

Tag: 인두

[지역명사문화여행] 불에서 피워내는 인고의 예...

불에 태워지면서 자연스러운 색과 아름다운 그림이 완성되는 낙화. 지난 47년간 불과 재료가 만나 완성되는 낙화의 길에 매진해 온 김영조 낙화장은 숱한 인고의 시간을 거쳐 낙화를 최초로 국가무형문화재 반열에 올려놓았다. 낙화와 동고동락해 온 김영조 낙화장이 불에서 피워내는 아름다운 그림의 세계로 안내했다.
error: Content is protected !!